To Kim Dong-Gi, black is the most effective means of expression in both revealing and hiding all this. Confessing that he feels more comfortable in an honest darkness than a hypocritical brightness, the artist likened his work to the words of French writer Alphonse Daudet: “The reason humans think of home when gazing at the stars in the dark is because they are beings who originally came from the universe.”Just as God creates light from darkness in the beginning, man is first conceived in the darkness of the mother’s womb and ends his life in darkness. As such, darkness is the beginning and end of human existence and conceives both beauty and ugliness at the same time. As an artist who can reveal not only the dark side of black, but also its countless dimensions of light hidden behind the dark facade, Kim Dong-Gi is an artist with remarkable talent.

이번 작품의 연작들은 오리발, 피아노, 고뇌하는 왕, My Life 등을 주제로 하였다. 그 주제들이 갖는 공통된 요소는 인간에게 있어서 단순히 하나의 도구에 불과하다고 인식되는 손과 발이다. 얼굴처럼 치장하여 가릴 수도 없는 손과 발은 진실하고 순정한 표정들을 날것으로 드러낸다. “피아노”에서 손은 조형적으로 피아노와의 유사성을 표현하였지만 “한없이 따뜻한 손의 순수성”을 드러낸다. 직접적인 촉지를 통해 비로소 피아노의 울림을 얻을 수 있는 것처럼 모든 사물에 다가가는 최초의 동작을 은유한다. 고뇌하는 왕의 두 손은 인간의 우울과 고뇌, 권력에 대한 “욕망의 손”을 표현하였다. 그러나 영화 가위 손에서 손은 자아의 정체성과 천재성을 보여준다. 자신에게는 형벌처럼 잘못 만들어진 손이지만 세상을 새로운 미학적 차원으로 풍요롭게 만드는 에드워드의 손은 작가의 숙명처럼 보인다. 작가는 고통의 극한인 임계점을 거쳐야만 비로소 탄생하는 작품을 통해 세상에 새로운 세계를 제시할 수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My Life” 에 표현된 것처럼 소년의 표정에 깃든 현실과 이상의 경계에서 잃어버리지 말아야 하는 순수와 거친 현실의 모든 것들을 다 받아낸 손의 시간을 통해 우리의 삶은 아름다운 한 곡의 선율로 완성될 수 있을 것이라 믿는다.

Education
B.A KeiMung University of Fine Arts, Korea
M.A KeiMung University of Fine Arts, Korea

Selected Solo Exhibitions
2008 Daegu Health college Arts Center indang Museum, Daegu, Korea
2006 Gallery Boondo, Daegu, Korea
2005 Seoul Arts center, Hangaram Museum, Seoul, Korea
Kwanhoon Gallery, Seoul, Korea
2003 Gallery M, Daegu, Korea

Selected Group Exhibitions
2009 <Korea Tomorrow> SETEC, Seoul, Korea
2009 <KIAF (Korea international Art fair)>COEX, Korea
<Galleries Association of korea> Bexco, Busan
2008 <KIAF (Korea international Art fair)>COEX, korea
<old and new Harmony Suseng Artpoa> Daegu, Korea
<Bluedot ASIA Seoul Art center> Seoul, Korea
<The Sensitive Vessel’ Gallery Sam> Busan, Korea
<The Revolution of Images>KT, Daegu,Korea
2007 <New aspects of Korean Painting> Jeonju colture&Art center, Jeonju, Korea
<KIAF (Korea international Art fair)>COEX, Korea
<Four people, Hankisook Gallery> Daegu, Korea
2004 <Life landscape> seoul Museum of Art, Seoul, Korea
<New Direction of figurative art> woobong Art Museum, Daegu, Korea

Awards
SAC 2005 YoungArtist (Seoul Arts center)

Collection
Seoul Museum of Art, Seoul./ Daegu MBC / Daegu Bank / Daegu Health college
National Museum of Comtemporary Art(Art Bank) / Suwon Kistrict Court / Hyundai/ Kol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