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니엘 무지추크는 폴란드 우치미술관의 모던 아트 부분 수석 큐레이터이다. 큐레이터로 참여한 전시는 Gone to Croatan (Robert Rumas 공동기획), Sounding the Body Electric: Experiments in Art and Music in Eastern Europe 1957 – 1984 (David Crowley 공동기획), Notes from the Undeground: Art and Alternative Music in Eastern Europe 1968-1994 (David Crowley 공동기획), The Museum of Rhythm (Natasha Ginwala 공동기획), Through the Soundproof Curtain. The Polish Radio Experimental Studio (Michał Mendyk 공동기획) 등이 있다. 제 55회 베니스비엔날레 폴란드관 공동 큐레이터로 아그니즈카 핀데라(Agnieszka Pindera)와 함께 참여했으며, 현재 폴란드 국제미술평론가협회(AICA) 부회장이자 Grupa Budapeszt의 회원이다